최면칼럼

최면심리칼럼

분노조절장애, 분노, 공격적 충동을 조절할 능력의 상실

  • 관리자 (tucan)
  • 2018-10-08 18:49:00
  • hit83
  • vote0
  • 175.192.207.41

분노조절장애, 분노, 공격적 충동을 조절할 능력의 상실

상담학박사 김종일. 2018. 5. 12. 입력

 

분노조절장애,

간헐적 폭발성 장애,

충동조절장애라고 불리우는

정신장애가 뉴스를 통해 연일 알려지고 있다.

분노조절장애의 정신의학, 심리학, 상담학에서 불리우는 정식병명은

"간헐적 폭발성 장애"이다.

충격적인 뉴스였던 광주 집단폭행사건, 장애인을 목검으로 폭행하여 살해한 사건, 대한항공 갑질 목소리와 영상물들의 공통점이 바로 "간헐적 폭발성 장애"라고 할 수 있다.

 

간헐적 폭발성 장애의 정의

간헐적 폭발성 (충동) 장애는 공격적 충동을 조절할 능력이 상실되는 일이 반복적으로, 발작적으로 일어나서 심한 폭력사태나 재정적 손실을 가져오는 경우를 말한다.

 

공격적 충동, 분노, 격노의 원인은 과연 무엇인가?

분노조절장애라는 이름으로 볼때 분노를 조절할 수 없는 장애라고 간단히 설명할 수 있다. 그렇다면 분노가 원인이다.

 

분노조절장애의 분노 또는 더 심한 격노의 원인은 대체로 개인의 성장과정에서 받은 학대경험, 폭행당한 경험이 억압되었다가 힘이 생겼을 때 폭발적으로 표출될 수 있다.

또 다른 측면에서는 높은 기대수준의 양육과 욕구를 과잉충족시켜 양육했을 경우 그 보다 못한 자극, 결핍, 스트레스가 발생할 때 분노를 조절하지 못하고 폭발하는 경우도 있다.

 

분노조절장애의 해결,  심리상담, 심리치료, 최면심리상담은?

분노조절이 안되고 폭발하여 폭행, 폭언, 기물파손이 발생할 때는 성장과정, 과거경험들 중에서 폭력을 당한 경험, 학대, 욕구의 과소충족 또는 과잉충족된 측명이 있었는지 살펴보고 심리상담 및 심리치료, 최면심리상담을 통해 해소하여야 한다.

 

 

분노조절장애, 자신과 타인의 고통과 피해 반복

분노조절장애로 인한 공격적 충동과 공격행위, 즉 폭력행위(신체폭력과 언어폭력, 기물파손 등)는 분노를 조절하지 못할 때 폭발적으로 나타나 행위자 자신과 타인에 큰 피해를 일으킨다.

분노조절장애의 더 심각한 문제는 폭력행위로 인한 피해가 자신과 타인에게 반복적으로 지속된다는 점이며, 머리로는 알아도 행동이 수정되지 못해서 많은 고통이 발생하는 점이다.

게시글 공유 URL복사
댓글작성

열기 닫기

댓글작성

온라인 상담문의
  • 이름 *
    성명을 정확하게 입력해 주세요.
  • 연락처 *
    - -
  • 내용

[약관보기]